Intellectual Entrepreneurship (IE) Program

  • How the Program Serves Undergraduate Interns
  • Teaches Sophisticated Networking
  • Prepares students for Academics and the Real World
  • Should be implemented Nationally

Many students attend college to study with exceptional professors in fields, such as biostatistics, with the hope of getting mentored, performing research, connecting with others in parallel fields of interest, and gaining a grasp of how they might carve career paths. On paper all this sounds neat, clean, and almost easy. Yet, in reality, none of it is easy. The hardest part of most endeavors is the people part. Learning how to deal with people and setting goals are, for most students, difficult tasks. It’s too easy to screw up, to not do at all, or to get knocked off course. This is why Rick Cherwitz, an associate dean of graduate studies, and professor of communications at the University of Texas, Austin, set up the Intellectual Entrepreneurship (IE) Program,

The IE program performs a needed service: it connects students in a range of undergraduate departments with graduate students, faculty, and internships, to form a network of contacts that the students can then use to: 

  1. Assess the value of their studies and how they might be used in the real world
  2. Discover just how relevant their studies are and adjust their future plans accordingly
  3. Think beyond their major in considering options for further study, internship, or employment
  4. Confer with graduate students to determine if graduate school is appropriate
  5. Devise specialty majors and piece together courses that might span their academic and professional goals

The desired goal of interns in the IE program is to shift their model of education from apprenticeship, certification, and entitlement, “to one of discovery, ownership, and accountability.” (The Washington Post, 3 March 2010, ‘Linking College Academics to Careers’, by Rick Cherwitz)

How does an undergraduate student sign up for this noble quest? IE Internships are available to all undergraduates at the University of Texas, but to get into the program, students must gain the consent of a faculty member and/or graduate student who is willing to supervise the internship. (That’s a distinct hurdle, but not a formidable one. Further, the IE program does supply lists of willing mentors to get the process in motion.)  Internship projects, assignments, and tasks are then negotiated among the newly formed IE team members. Obviously, to accomplish these efforts, interns will need to network and meet other students, faculty members, graduate students, and business owners along the way. Learning how best to network, negotiate and plan are all essential tools to maximize IE interns’ personal, academic, and professional performances.

Justin Jefferson, who just graduated from UT Austin, was the first from his family to attend college. He joined the IE program at the suggestion of his academic advisor. Justin’s initial goal was to become a doctor, but he wasn’t sure how to approach preparing for medical school and beyond, so he took a semester to meet and speak with graduate student mentors, faculty mentors and experts in the field of medicine to discover how they attained their present positions and whether he had the capability to replicate their successes. During the process he worked as a lab technician, actually interviewed and shadowed a number of practicing physicians and discovered he had little desire to become a clinical physician. His interest was in biotechnology. Consequently, he joined a pharmaceutical company, and is working in a research position with the possibility of pursuing graduate school.

Since 2004 over 1,200 students have participated in the IE program. A portion of their stories are recounted at https://webspace.utexas.edu/cherwitz/www/ie/kern.html. With the constant refrain of high unemployment, and the ineffectual nature of many college undergraduate programs, the UT at Austin Intellectual Entrepreneur program is a bright spot. It opens the somewhat insular halls of colleges to the realities of the world and engages its interns with the most important subject any of us might study: how to turn ourselves into productive, engaged ‘citizen-scholars.’ Any intellect can easily recognize the entrepreneurial allure of this program; it really should be national in scope.  

IE 프로그램 소개

  • 대학 인턴제
  • 네트워킹 가르치기
  • 학문과 실세계 준비시키기
  • 전국적으로 시행되어야 한다.

많은 학생들이 그 분야에서 뛰어난 교수들과 공부하기 위해 대학을 간다.  예를 들면, 생통계학과를 다니며, 멘토링을 받고, 리서치를 하고, 그 분야의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직업전선에서 어떻게 해야 하는 지를 배우고자 한다.  그럴듯하고 멋지고 쉬워보인다.  그러나, 실상에서는 쉬운 것이 하나도 없다.  가장 힘든 부분은 사람과의 관계이다.  대부분의 학생들에게 그러한 사람을 만나고 목적을 설정하는 것이 가장 어렵다.  자칫하면 실수하거나, 일을 망치거나, 괘도에서 벗어나게 된다.  그래서, University of Texas, Austin의 컴뮤니케이션 교수이며, 대학원 부학감인 Rick Cherwitzs는 IE 프로그램을 설립하였다.

이 프로그램은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학생들을 대학원생과 연결하고, 또한 교수, 인턴쉽, 관계의 네트워킹을 제공하여 학생들에게 다음을 가능하게 한다.

  1. 학업을 평가하고 실세계에서 어떻게 사용하는 지를 알게 한다.
  2. 학업의 타당성을 발견하고 미래의 계획과 맞추도록 한다.
  3. 전공보다 차후 연구, 인턴쉽, 직업을 생각하게 한다.
  4. 대학원 학생과 연결되어 대학원 공부가 적절한 지 알게 한다.
  5. 전공과 다른 부수 과목들을 연관지어 학업과 직업 목표를 넓힐 수 있도록 한다.

이 프로그램의 인턴의 목표는 교육 모델을 견습, 증서, 자격증 수여에서 발견, 소유, 책임으로 전환하는 것이다 (The Washington Post, 3 March 2010, ‘Linking College academics to Careers’, by Rick Cherwitz).

어떻게 학부생들이 이 새로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가?  이 프로그램은 University of Texas학부생에게 가능하지만, 교수와 인턴쉽을 감독할 대학원생의 찬성이 있어야 한다 (어렵지만, 심각하지는 않다.  이 프로그램은 멘토의 리스트를 제공한다).  인턴쉽 프로젝트, 숙제, 과업들은 IE팀원들의 합의에 의해 정해진다.  네트워킹과 협상, 계획들을 배우는 것은 이 프로그램의 인턴들의 개인적, 학업적, 전문적인 과업을 극대화하는 도구이다.

UT Austin을 졸업한 Justin Jefferson은 가족 중 처음으로 대학을 다닌 학생이다.  이 학생은 지도교수의 추천으로 IE프로그램에 가입했다.  Justin은 원래 의사가 되고 싶었다.  그러나, 어떻게 의과대학을 준비하는 지, 어떻게 의사가 되는 지를 몰랐다.  이 프로그램에서 대학원 멘토와 교수, 의학의 전문가들을 만나 대화하면서 어떻게 그들이 의사가 되었는지, 본인은 그렇게 할 수 있는지를 깨우치게 되었다.  그러면서 실험실 기술자로 일했는데, 실제로 의사들을 옆에서 보면서 본인은 의사가 되고 싶지 않다는 것을 발견했다.  본인은 biotechnology에 관심이 있었다.  결과적으로 그 학생은 제약회사에 들어갔으며, 현재 리서치를 하면서 대학원을 준비하고 있다.

2004년 이래로 1200명의 학생들이 이 프로그램에 가입했다.  자세한 이야기는 싸이트에서 찾을 수 있다 (https://webspace.utexas.edu/cherwitz/www/ie/kern.html).  높은 실업률과 대학 프로그램의 비효율성에 비쳐볼 때, UT Austin의 IE 프로그램은 밝은 시작이다.  대학의 배타적인 문을 세상의 실정에 따라 열게 된 것이다.  인턴으로 우리 모두에게 중요한 공부에 참여하게 된 것이다: 생산적이고 참여적인 ‘citizen-scholars’를 만드는 것이다.  지성인이라면 이 프로그램의 기업가 정신을 이해할 것이다.  그러므로 이것은 전국적으로 퍼져나가야 한다고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