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llege Application Admission Options


  • The difference between Early Action and Early Decision
  • Early Action Single Choice

There are a lot of college application admission options. It’s a bit daunting at first: should you apply “Early Decision,” "Early Action," "Early Action Single Choice," or "Regular Decision"?  Probably the best first step is to go to the website of each potential school and review the applicable restrictions and deadlines. If you want an up to date list of which schools offer these options (or a combination of them) go to: http://www.nacac.com/college-search/search.cfm.  In the meantime, however, it's not a bad idea to gain a general sense of how each of these options works.

Early Decision (ED) is for high school seniors who wish to apply to their top choice school early, learn of their admission status early, all with the understanding that if they are accepted, the decision is binding, should the school meet their financial aid needs. Students taking the ED path should be sure the school is truly the best fit academically, socially, and personally. ED is a serious commitment. In any case, you generally know the outcome of your application by December 15th. If you get in, you must withdraw all the other applications you've submitted.

A number of California colleges offer Early Decision options including Cal Poly San Luis Obispo and Pomona; most of the Claremont schools: Claremont McKenna, Harvey Mudd, Pomona College, and Scripps; and Occidental.  Some schools, including Claremont McKenna and Middlebury, offer a two-tiered ED option. At Claremont McKenna, the ED I application deadline is November 15th (with candidates notified by December 15th); the ED 2 application deadline is January 2nd (with candidates notified about admission by February 15th).

Early Action (EA) is, in my mind, preferable to ED for the simple reason it's not binding.  There is no obligation on the part of the student to accept an early action college admissions offer. Better yet, though most EA deadlines are usually November 1 or 15, meaning EA applicants are usually notified by December 15th, students have till May 1st, the national common reply date, to notify the school with their decision. California schools offering EA application options include Cal Tech, Pitzer (one of the Claremont schools), and University of San Diego.  You can, depending on the schools, apply to more than one EA.  Before you do this, however, it's a good idea to read the school's specific EA policies posted on its website.  You don't want to abuse EA, or a school you're sending an EA application to; that would be counterproductive.

Certain highly selective schools, like Stanford and Yale, offer early action single choice (EASC). Like EA, it's non-binding. If a student applies EASC, he cannot file any other early action (EA) or early decision (ED) application. The student, however, is free to apply anywhere for "regular admission".

Most applications, of course, are submitted for "regular decision" (RD). Deadlines typically run from mid-December till mid-January (with one exception being the University of California system, with a November 30th deadline). Most schools respond in mid-April, and the applicant must commit by May 1st.

One more admissions option worth noting is "rolling decision".  A school with rolling decision reviews applications as they are received and offers decisions on a first come, first served basis. A number of the bigger state schools, including some of the Cal State schools, offer "rolling decision".

You now have a good sense of the various types of admission options you might face. Again, if you fall in love with a school, then, it might be worth applying early. Statistics indicate your chances of acceptance are usually higher if you do. In the end, however, it's not how you apply, but what you gain once you get there. So look hard at the schools that truly make sense for you, and then chose the type of application option that best suits your needs.

Ralph Becker
Founder, Ivy College Prep LLC
--------------------------------------

대학 입학원서 접수 방법들


  • 얼리 액션과 얼리 디시젼

  • 얼리 액션 싱글 선택


대학 입학원서 접수에는 다양한 방법들이 있다.  그러므로 우선 어지럽다: 얼리 액션, 얼리 디시젼, 얼리 액션 싱글 선택과 정규모집 중에서 어떤 것을 응시해야 하는가?  우선 해야 하는 것은 각 대학의 웹싸이트로 가서 원서접수방법과 마감일을 살펴보아야 한다.  어떤 대학이 어떠한 원서접수 선택방법을 택하는지를 알아보려면, http://www.nacac.com/college-search/search.cfm 에서 살펴볼 수 있다.  또한, 이러한 선택들이 무엇을 뜻하는지를 아는 것도 나쁘지 않다.

얼리 디시젼 (ED)은 원하는 명문대학에 일찍 응시하며, 입학상태를 일찍 알 수 있으며, 입학이 되면 결과에 따라서 반드시 그 대학을 가야하며, 학교는 학생이 필요로 하는 경제지원을 해야 하는 방식이다.  이 방식을 택하는 학생들은 그 대학이 학문적, 사회적, 개인적으로 가장 적합한 대학이라는 확신이 있어야 한다.  ED는 심오한 책임이 있다.  보통 12월 15일에는 결과를 알 수 있으며, 합격이 되면, 다른 대학에는 응시를 철회해야 한다.

많은 가주 대학들이 ED를 제공한다.  Cal Poly San Luis Obispo와 Pomona그리고 Claremont schools: Claremont McKenna, Harvey Mudd, Pomona College, and Scripps; Occidental 대학이 있다.  Claremont McKenna and Middlebury는 이중의 ED를 제공한다.  Claremont McKenna는 ED 1의 마감일이 11월 15일이며, 학생은 보통 12월 15일까지 통보를 받는다.  ED2는 1월 2일이 마감일이며 학생은 2월 15일까지 통보를 받는다.

얼리 액션(EA)은 반드시 가야ED보다 선호를 받는 느낌이 든다.  대학에 합격을 하여도 학생이 반드시 가야 하는 의무가 없다.  또한 마감일이 보통 11월 1일이나 15일이며, 대체로 12월 15일까지 통보를 받지만, 학생은 5월1일까지만 결정을 알려주면 된다. 가주에서는 Cal Tech와 Pitzer (one of the Claremont schools), 그리고 University of San Diego가 있다.  여러분은 여러 대학에 EA로 응시할 수 있다.  그러나 응시 전 각 대학의 요건을 살펴보아야 한다.  EA를 남용해서는 안되며, 이는 비생산적인 일이다.

Stanford와 Yale같은 명문대에서는 얼리 액션 싱글선택(EASC)를 제공한다.  이 방식은 EA처럼 비필수(non-binding)이다.  그러나 EASC를 택하면, 다른 대학에 EA나  ED로 응시할 수 없다.  물론 정규응시에 하는 것은 자유이다.

대부분의 응시자들은 “일반 정규결정 (RD)” 에 제출한다.  마감일은 12월 중순에서 1월 2중순까지이며(반면, UC는 11월 30일이다), 결과통보는 4월 중순에서 5월 1일까지 되어진다.

또 다른 한 방식은 “rolling decision”이다.  이 방식의 대학들은 접수되는 순서대로 원서를 심사한다.  많은 주립대학들이 선택하는 방식이며, Cal State 대학들도 이 방식을 제공한다.

아마도 여러분들이 입학의 다양한 방식을 파악했다고 생각한다.  여러분이 어떤 대학과 사랑에 빠졌다면, 일찍 응시하는 것이 좋다.  통계적으로도 결과에 유리하다고 나타나 있다.  그러나 결과적으로는 어떤 방식으로 응시하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그곳에서 무엇을 얻느냐가 중요하다.  그래서 대학을 더 열심히 살펴보길 권한다.  그리고, 여러분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원서접수 방식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